User-agent: * Allow: / Mozilla/5.0 (compatible; Yeti/1.1; +http://naver.me/bot)
  • 즐겨찾기link
  • 홈페이지
  • 로그인
  • 회원가입

Music Artists

artists

George Dalaras

G 조회 수 1913 추천 수 0 2005.10.05 21:51:55



그리스의 고유한 정신 세계를 대표하는 지중해 최고의 남성 싱어이자 뛰어난 기타리스트로 인정받고 있는 게오르기스 달라라스
            
그리스 음악인들로서 우리에게 보다 친숙한 인물은 영화 [희랍인 조르바]의 음악을 작곡한 미키스 테오도라키스(Mikis Theodorakis) 라든가, 아프로디테스 차일드(Aphrodite"s Child)를 이끌다가 전자음악가로 변신한 반젤리스(Vangelis)일 것이다.
또한 프랑스의 "샹송 가수"이자 "뜨루바도르(음유시인)"인 조르쥬 무스타키(Gerorges Moustaki)도 그리스 태생이며 그의 음악에 "지중해의 정서"가 짙게 깔려 있다는 점도 기억해 둘만한 일이다.
그렇지만 미키스 테오도라키스도, 반젤리스도 "올림픽의 고향"인 아테네의 올림픽 스타디움을 가득 채우지는 못했다. 반면 1983년에 두 번에 걸쳐 스타디움에 80,000명의 청중을 모은 인물이 있는데 그가 바로 요르고스 달라라스다.


"그리스 음악"하면 렘베티카(rembetika)를, "그리스 악기" 하면 부주키(Bouzouki)를 각각 떠올릴 것이다.
류트의 일종인 현악기 부주키는 지금도 많이 사용되지만 그리스의 현대적 대중음악의 이름은 라이코(laiko: "popular"라는 뜻이다)라고 불린다.
요르고스 달라라스는 라이코의 제왕이자 지난 20년간 "동지중해 지역을 강타한 대중음악 중에서 가장 거대한 현상"이라는 칭호를 듣는다.


조르고스 달라라스는 일찌감치 음악인의 길을 들어선 유형에 속한다. 이유는 다름 아니라 아버지인 루카스 엔타랄라스(Loukas Ntaralas)가 유명한 렘베티코 음악인이었기 때문이었다.
15살 되던 해인 1965년에 아버지의 음반에서 레코딩 데뷔를 한 그는 1968년 첫 솔로 앨범 [Expectations]를 발표하면서 본격적으로 직업적 음악인의 경력을 밟았다.
그 결과는 약 30년 동안 50종에 가까운 음반의 발매와 700만장의 판매고로 나타났다.
이런 다산형 음악인의 음악을 몇 마디로 표현하기는 매우 힘들다. 어쨌든 미키스 테오도라키스(Mikis Theodorakis)나 지아니스 마르코풀루스(Giannico Markopoulos)같은 현대 그리스 음악의 거인들의 음악, 디모티코(Dimotiko)나 니시오티코(Nissiotiko)같은 그리스의 민속음악, 렘베티카(rembetika)와 스미르네이코(smirneiko)라고 불리는 "아시아계 소수민족"이 가져온 음악들로부터 자양분을 흡수했다.
물론 10대 시절 비틀스, 롤링 스톤스, 존 바에즈, 밥 딜런 등의 국제적 영향을 받지 않았을 리는 없다.
이 점에 대해 그는 "이 모든 것이 내게 영향을 미쳤고 한 아이에게 불가항력적인 감정을 야기했다. 그 아이는 그가 태생적으로 음악인이라고 느낀 호기심 많은 아이였다...
나는 뒤에 이 모든 영향들에 압도되지 않으면서 동시에 그 영향을 나의 음악적 방향으로 변형시키고자 했다" 라고 회고한 바 있다.
그 결과 그의 음악은 유럽과 아시아와 북아프리카의 점이지대라는 지정학적 위치를 반영하듯 "내셔널" 하면서도 "트랜스내셔널"한 것이 되었다.




서구의 악기인 기타(guitar)와 (동)남구 악기인 부주키가 함께 연주되면서 현대적으로 프로듀싱된 사운드, 그리고 무엇보다도 창자로부터 끓어올리는 듯한 그의 신실한 목소리가 어우러진 달라라스의 음악은 그리스의 젊은이들을 사로잡았다.
결국 달라라스의 라이코는 렘베티코와 스미르네이코를 생동하는 음악으로 만들어 젊은 세대에게도 호소력을 갖게 되었다.
아마도 전세계의 대중음악 가운데 "전통의 현대화"에 성공한 음악형식을 꼽으라면 인도와 더불어 그리스가 모범 사례로 꼽힐 것이다.


"전통"에 대한 그의 관심은 1994년 신축된 아테네 콘서트 홀에서 고대부터 현대에 이르는 그리스 음악의 역사를 추적하는 다섯 차례의 공연으로 이어졌다.
이 공연은 무대에 오른 인물이 모두 225명이라는 기록을 남겼고, 객석에서 박수를 친 인물 중에는 "정치 영화"로 저명한 감독 코스타 가브라스(Costa Gabras)도 앉아 있었다고 한다.
또한 미키스 테오도라키스와의 몇 차례에 걸친 공작도 그의 음악에 대한 신용을 더했는데, 특히 노벨상 수상자인 시인 오디세아스 엘리티스(Osysseas Elytis)의 시에 음악을 붙인 [Axin Esti](1988)는 국민음악의 거장의 작품에 신예 음악인이 참여한 명작으로 꼽힌다.



달라라스는 국민적 음악인일뿐만 아니라 국제적 혹은 범(凡)유럽적 음악인이기도 하다. 1980년대 초 알 디 메올라(Al Di Meola)와 파코 델 루치아(Paco del Lucia)같은 플라멩꼬 기타 거장들과 함께 "라틴" 앨범을 발매하기도 했고, 앞서 언급한 고란 브레고비치와의 공작도 비슷한 맥락에 속한다.
1980년대 이후그리스 밖에서 250여회의 공연을 가진 것도 "국제적 음악인"이 된 그의 면모를 보여준다.
거기에 앰니스티 인터내셔널 등을 통해 기근에 시달리는 아프리카에 대한 원조, 사이프러스의 통일을 위한 노력, 여성과 노동자의 권리를 위한 운동 등 "좋은 일" 들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했고 그 결과 1994년에는 케네디상(Kennedy Award)를 수상하기도 했다.


  George Dalaras - Don t Give Up, Anna (Kane_Kouragio_Anna)


  George Dalaras and Al Di Meola - Hasta Siempre


렘베티카가 탄생한 것은 20세기 초라고 한다.
그 전에는 무엇이 있었을까.
여느 나라나 마찬가지로 다양한 민속음악이 존재했고,
그리스 내륙의 민속음악은
디모티코(Dimotiko)라는 이름을 달고 있다.
            
그리스 내륙도 그렇거니와 수많은 섬들에도 고유의 민속음악이 존재했다.
            
이를 일별하기는 힘들지만 세 줄이 현악기인 리라(lyra), 우드(oud)와 유사한
라오우토(laouto), 클라리노(klarino) 등이 그리스의 악기들이다.
            
물론 부주키(bouzouki)와 바글라마스(baglamas)를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네크가 길고 프렛이 달린 이 악기들은 20세기 이후 그리스를 대표하는 악기가 되었다.
비슷하게 생긴 사즈(saz)가 터키를 대표하는 악기인 것처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82 J Juan Gabriel paho 2005-10-17 1492
281 J Juaneke paho 2005-10-17 1543
280 J Jose Feliciano paho 2005-10-17 1601
279 J Jon & Vangelis paho 2005-10-08 1457
278 J Jimmy Rosenberg [3] paho 2005-10-08 1748
277 J Jesper Ranum paho 2005-10-07 3014
276 J Jean Redpath paho 2005-10-07 3613
275 J Jason Donovan [4] paho 2005-10-07 1527
274 J Jarabe de palo paho 2005-10-05 1559
273 J Janis Lan paho 2005-10-05 2505
272 J Jacques Pellen [1] paho 2005-10-05 5395
271 I Istanbul Oriental Ensemble paho 2005-10-05 1622
270 I Ignacio Pineiro [3] paho 2005-10-05 1537
269 A Andres Linetzky & Ernesto Romeo paho 2005-10-05 1935
268 G Gustavo Montesano [1] paho 2005-10-05 1616
267 G Guem [12] paho 2005-10-05 1689
266 G Guadalupe Pineda [1] paho 2005-10-05 1537
265 G Gianmaria Testa paho 2005-10-05 1904
264 G Gerardo Rosales [73] paho 2005-10-05 2294
» G George Dalaras paho 2005-10-05 191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