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link
  • 홈페이지
  • 로그인
  • 회원가입

POP

  • home
  • MusicGenre
  • POP


알버트 해먼드 주니어. 1990년대 말, 2000년 대 초에 이르는 록 역사에서 한번쯤 탐구해볼만한 매력적인 인물이지 않나 싶다. 인물 관계로 먼저 얘기해보자. CBGB의 재해석을 가져온 스트록스의 멤버로서 요즘 세대에게는 제일 익숙하겠으나 올드 팝 팬들에게는 이름에서부터 알버트 해먼드가 먼저 떠오르겠다. 맞다. 부자관계다. 쓰리 피스 수트를 입고 기타를 짧게 맨 이 기타리스트에게는 홀리스의 'The air that I breathe'나 'It never rains in Southern California' 등을 만든 히트곡 메이커의 피가 흐르고 있는 것이다. 조금 넓혀서 이번에는 지역으로의 접근해 보자. 알버트 해먼드 주니어의 출신지는 스트록스가 본거로 두고 있는 뉴욕이 아니라 미 대륙 정반대에 위치한 로스 앤젤레스다. (심지어 아빠 알버트는 영국 런던에서 출생해 스페인 남단에 있는 영국령 지브롤터에서 성장했다.)

배경환경과 음악 사이에 존재하는 관계를 이전의 여러 사례로부터 확인했던 것처럼 알버트 해먼드 주니어도 역시 이 연결고리로부터 결코 자유로울 수 없는 몸이다. 물론 긍정의 의미다. 멜로딕한 팝 사운드를 뽑아내는 데 있어 그는 확실히 남다른 장기를 가지고 있다. 이는 건조하게만 다가올 수 있는 스트록스의 음악에서 다채로움도 함께 느낄 수 있게 하는 결정적인 요인이기도 하고, 팀을 독단으로 운전해가는 줄리안 카사블랑카스의 뉴욕적 기질, 다시 말해 벨벳 언더그라운드와 CBGB 신에서 추출됐던 단조로운 코드 진행의 펑크, 뉴웨이브 사운드를 반대편에서 중화시키는 역할을 하기도 한다. 공동으로 작곡에 참여 했던 'Automatic stop'이나 'Undercover of darkness' 등에서 간간히 보이는 팝적인 사운드와 기타 리프가 바로 그 증거라 하겠다.

2006년에 발매한 이 솔로 음반은 알버트 해먼드 주니어의 성격을 확실히 규정하는, 그러면서도 훌륭한 작품이다. 무엇보다도 앨범 전반에 흐르는 사운드는 스트록스에서의 스타일과는 확실히 다른 상당히 팝적인 색채를 품고 있다. 서프 뮤직과 사이키델릭 사운드로 축적해 온 캘리포니아 특유의 밝은 이미지가 우선적으로 밑바탕에 깔려 있고, 팝적인 코드 진행과 부드러운 톤, 조화로운 하모니가 남은 빈 공간을 채운다. 그 때문에 스트록스의 기타리스트가 솔로 음반을 냈다며 기대했을 사람들은 - 아티스트의 배경을 이미 알고 있던 사람들은 잠깐 제외시킬 필요가 있다 - 징글쟁글 사운드로 환영인사를 건네는 첫 인트로 트랙에서부터 신선함을 혹은 당혹스러움을 느낄 수도 있다.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In transit'은 매혹적인 기타리프와 거칠게 끌어올린 팔세토로 상당한 아름다움을 뽐내며 같은 맥락으로 이어나가는 'Everyone gets a star'가 이 뒤를 멋지게 이어 받고, 어딘가 버디 홀리를 연상시키는 'Call an ambulance', 션 레논이 참여한 '101'도 또한 넘실거리는 멜로디 속에서 흡인력을 응집시킨다.

스트록스에서의 그를 엿볼 수 있는 트랙은 역시나 줄리안 카사블랑카스가 베이시스트로 참여한 'Scared' 정도. 그러나 이마저도 비치보이스 식 사이키델리아가 가미되어 있어 결국에는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관점이 더욱 부각된다. 그런 점에 있어 알버트 해먼드 주니어의 첫 독집은 음악적 욕심이 깊게 밴, 우리가 잘 몰랐던 한 아티스트의 진짜 성향을 알려주는 지침표로 자리한다. 따스하게 퍼지는 캘리포니아 사운드와 은근하게 울리는 서정성, 여기에 조금은 현대식으로 꾸려진 로큰롤의 결합은 어딘가 귀엽게 불친절한, 까칠한 목소리를 싣고 음악을 멋지게 날려 보낸다. 독자성 없이 흘러가는 음악가가 세상에 어디 있겠냐마는, 이를 얼마나 어떻게 잘 구현해내느냐에 따라 항상 관건이 달려오지 않았던가. 그 독자성이 분명히 드러나기에, 그리고 그 색채마저 더 없이 아름답기에 이 음반을 그저 여느 밴드 멤버의 솔로 앨범으로 두고 넘어갈 수가 없다. 가뿐한 사운드와는 별개로 앨범의 의미는 묵직하다.


1.Cartoon Music For Super Heroes

2.In Transit

3.Everyone Gets A Star

4.Bright Young Thing

5.Blue Skies

6.Back To The 101

7.Call An Ambulance

8.Scared

9.Holiday

10.Hard To Live(In The City)





조회 수 :
1915
등록일 :
2014.01.18
01:35:28 (*.14.92.159)
엮인글 :
http://onlymusic.biz/pop/50834/d04/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onlymusic.biz/5083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Albert Hammond, Jr.- You... 파호 2014-01-18 1915
5 Dan Fogelberg & Tim [7] 파호 2011-11-16 3419
4 Ambient paho 2005-10-09 3419
3 Folk Music paho 2005-10-09 3449
2 뮤지컬 Cats(캣츠) paho 2005-10-05 6047
1 popera(팝페라) paho 2005-09-07 455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

X